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도봉구 소식

  • 도봉구 소식
북한 아동 지원 위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금 전달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

북한 아동 지원 위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금 전달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추진 84개 지자체 협의회 기금 10만 달러 전달

- 국내 아동친화도시 조성 분위기에 맞춰 북한 아동들의 보다 나은 삶 희망 기원

-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지방정부협의회 회원도시의 납부 부담금으로 기금 마련

북한 영유아 및 임산부 위한 보건·영양 개선 사업 지원 예정

도봉구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회장 도봉구청장 이동진)에서 12월 30일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를 방문하여 ‘북한 아동을 돕기 위한 기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북한 아동을 돕기 위한 기금 전달식’은 국내에서 아동친화도시 조성 분위기가 확산되고 있는 만큼 북한의 아동들 또한, 보다 나은 삶을 누리길 희망하는 차원에서 마련되었다.

 

전달 기금 규모는 10만 달러이며, 이번 기금은 지방정부협의회 회원도시들이 그간 납부해 온 부담금을 활용해 조성되었다. 전달한 기금은 북한 내 영유아와 임산부의 기초 보건서비스 및 영양 개선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기금 전달에 참여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 회장(서울 도봉구청장 이동진)은 “2017년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 통계를 보면, 북한의 5살 미만 어린이 사망률은 1천명에 15명꼴로 우리나라(3.3명)보다 월등히 높다.”면서 “이번 기금 전달은 인류 보편 가치인 인도주의 실현에 모든 회원 지자체가 동의해 이뤄진 것으로 북한 아동의 인권 실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또한,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이기철 사무총장은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를 만들고자 한마음으로 함께하는 협의회에서 북한 아동을 돕기 위한 기금을 마련해 주셔서 더욱 의미있게 생각한다. 전달해 주신 기금은 북한 아동과 임산부의 기초 보건 서비스 및 영양 개선 사업을 위해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는 모든 아동이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유엔아동권리협약을 준수하여 불평등과 차별을 없애고 모든 아동의 권리를 온전히 보장 할 수 있는 다양한 아동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 0명 평가 / 평균 0점 ]
의견글 작성
  • (의견 삭제 시 필요)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
뒤로가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