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도봉구 소식

  • 도봉구 소식
도봉구 문화고등학교 주변 통학로 전체 금연거리 지정

도봉문화정보도서관, ‘책 안에 든 쥐신년기획전시

 

도봉문화정보도서관 1월 한 달간 신년기획전시 개최

- 2019년도 연령대별 대출인기 도서 전시 ‘2019 문화정보 이용자가 사랑한 책

- 쥐를 소재로 한 아동 및 성인 도서 전시 책 안에 든 쥐

- 전시 도서 도봉문화정도서관 및 도봉구통합도서관 상호대차 통해 대출 가능

도봉구는 도봉문화정보도서관에서 1월 한 달간 신년기획전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전시는 ‘2019년 문화정보 이용자가 사랑한 책들’과 경자년을 기념해 쥐를 소재로 한 ‘책 안에 든 쥐’ 두 가지 주제로 운영된다.

 

‘2019년 문화정보 이용자가 사랑한 책들’ 전시에서는 2019년도에 연령대별로 (어린이, 청소년, 20·30, 40·50, 60대 이상) 가장 대출을 많이 한 도서 10권을 소개한다.

 

그중 상위 3권의 도서는 간단한 서평과 함께 만나볼 수 있다. 「봉주르, 뚜르」(어린이), 「리버보이」(청소년), 「내게 무해한 사람」(20·30대), 「(최신판)맹자집주」(40·50대), 「(인문학으로 만나는)몸 공부」(60대 이상)가 각각 나이대별 1위 도서로 선정되었다.

또한 ‘책 안에 든 쥐’ 전시는 흰 쥐의 해인 경자년을 맞이하여 쥐를 소재로 한 책들을 아동도서와 성인도서로 나누어 각각 6권씩 소개한다.

 

아동도서에는 「흰 쥐 이야기」, 「시골쥐와 감자튀김」, 「장미 별장의 쥐」 등이 선정되었으며, 성인도서로는 「쥐 시리즈」, 「쥐를 잡자」, 「쥐의 왕」 등이 선정되었다.

 

전시에 소개된 책들은 도봉문화정보도서관 자료실 및 도봉구립통합도서관 상호대차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구 관계자는 “2019년 한 해 동안 도봉문화도서관에서 사랑받은 책들을 살펴보며 지난 1년간 도봉문화정보도서관과 함께한 기억을 되돌아보고, ‘책 안에 든 쥐’ 전시를 통해 책과 함께 시작하는 새해를 맞이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도봉문화정보도서관 로비에서 ‘신년기획전시’의 책 소개를 읽고 있는 주민들 모습(1월3일)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 0명 평가 / 평균 0점 ]
의견글 작성
  • (의견 삭제 시 필요)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
뒤로가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