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경제/세무

경제/세무

  • HOME
  • 구정소식
  • 경제/세무
도봉구, 2019년 생활임금 시급 10,041원, 월 209만원 확정!
내년 1월부터 도봉구 보건소, 시설관리공단, 문화재단 등 119여명 적용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생활임금 심의위원회를 열고 ‘2019년 생활임금’을 시간급 1만41원으로 의결․확정하고 내년 1월부터 적용하기로 했다.

생활임금 심의는 ‘서울형 생활임금 표준 매뉴얼’을 참고해, 전국 3인 가구 월평균 가계지출, 주택전월세 실거래자료, 서울 월평균 사교육비, 서울시 소비자 물가상승률 등을 토대로 산정된다.

내년도 도봉구 생활임금은 올해 시급 9,211원에서 9.0% 상승한 금액으로, 2019년 정부가 정한 최저임금 시급 8,350원 보다는 1,691원(16.8%) 높은 수준이다.

월급으로 환산하면 내년도 생활임금은 209만8,569원(전일제 근로자)이며, 올해 대비 17만3,470원, 내년도 최저임금 대비 35만3,419원 상승한 금액이다.

생활임금은 가계지출비, 주거비, 교육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근로자가 인간다운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법정 최저임금 이상의 임금을 지급하고 있는 정책대안이다. 적용방법은 근로자에게 지급되는 통상임금액이 생활임금액보다 적은 경우 그 차액만큼 보전수당을 지급하거나, 최저임금이 아닌 생활임금을 적용해 임금을 계산한다.

도는 내년도 생활임금 적용대상자는 119명으로, 도봉구 보건소, 도봉구 시설관리공단, 도봉문화재단 등 구 소속 및 구 출자․출연기관 소속 근로자들이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생활임금 시행을 통해 공공부문 저임금 근로자들의 인간다운 최소생활이 보장되길 바라며, 또한 생활임금이 공공부문을 넘어 민간부문으로까지 확대될 수 있는 기회를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8-10-26] 조회수 : 291
  • 목록보기
  • 프린트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평균5점/11명 ]
5점 4점 3점 2점 1점

전체의견보기
의견글조사 200자 제한 의견달기
인증 문제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 될수 있습니다.
  • 홈
  • 구독신청 및 해지
  • 기사제보
  • 전체기사
  • 도봉구청홈
(01331) 서울시 도봉구 마들로 656 (방학동, 도봉구청) 대표전화:02-2091-2120
본 홈페이지는 게시된 이메일 주소 자동 수집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 됨을 유념하기 바랍니다.
WA 웹 접근성 품질마크 WEB ACCESSIBILITY 한국정보화진흥원
120 더 빠르게 더 편하게 다산콜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