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환경/복지

환경/복지

  • HOME
  • 구정소식
  • 환경/복지
도봉구-도봉경찰서 손잡고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 운영
구 통합사례관리사업+경찰의 정보력 접목해 학대․폭력․방임 등 위기가정 지원 나서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10월 25일 도봉경찰서와 ‘위기가정통합지원센터’ 구축 업무협약식 및 센터 개소 현판제막식을 가졌다.

이동진 도봉구청장, 황창선 도봉경찰서장을 비롯해, 학대예방경찰관, 상담원, 관계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구청 소통협력실에서 협약식을 갖고, ‘위기가정통합지원센터’가 마련된 구청 3층 복지정책과에서 현판제막식이 진행했다. 

‘위기가정통합지원센터’는 도봉구가 지난 4월 위기가정통합지원체계 구축 시범사업 공모에 지원해 선정되어 추진하게 된 것으로, 구에서 운영하고 있는 통합사례관리사업과 경찰서의 학대예방경찰관(APO) 제도를 연계해 체계적인 복지돌봄 안전망을 구축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위기가정통합지원센터’에서는 통합사례관리사 1명, 학대예방경찰관 1명, 상담원 2명이 상주해 근무하게 되며, 민․관․경이 합동으로 폭력, 학대, 방임 등 위기 가정 발굴에서부터 통합사례관리, 맞춤형 서비스까지 원스톱지원체계를 갖춘다.

센터에 상주하는 학대예방경찰관은 경찰서에 데이터화되어 있는 폭력․학대 신고 정보를 공유해 가해자 위기대응부터 수사개입 등의 업무를 담당한다.

상담원은 전화 및 방문 등 초기상담을 통해 위기가정 실태를 파악하고, 통합사례관리사는 경찰의 조사 및 상담원의 초기상담 내용을 바탕으로 경찰과 현장을 직접 방문해 민간기관(아동․노인보호전문기관, 정신건강복지센터 등)과 연계하는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구는 이번 위기가정통합지원센터 운영을 통해 그동안 구청과 경찰서에서 각각 진행해온 위기가정 관리에 대한 중복 및 비효율성 문제를 해결하고, 공적인 문제로 인식되어야 할 가정폭력 및 학대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체계를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도봉구와 도봉경찰서가 함께 운영하는 ‘도봉구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를 통해 위기가구에 대한 선제적 발굴 및 종합적인 사례관리 지원체계가 자리 잡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 사진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협약식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현판식 후 기념촬영

[2018-10-26] 조회수 : 100
  • 목록보기
  • 프린트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평균5점/1명 ]
5점 4점 3점 2점 1점

전체의견보기
의견글조사 200자 제한 의견달기
인증 문제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 될수 있습니다.
  • 홈
  • 구독신청 및 해지
  • 기사제보
  • 전체기사
  • 도봉구청홈
(01331) 서울시 도봉구 마들로 656 (방학동, 도봉구청) 대표전화:02-2091-2120
본 홈페이지는 게시된 이메일 주소 자동 수집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 됨을 유념하기 바랍니다.
WA 웹 접근성 품질마크 WEB ACCESSIBILITY 한국정보화진흥원
120 더 빠르게 더 편하게 다산콜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