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문화/체육

문화/체육

  • HOME
  • 교육문화
  • 문화/체육
“자연에 문화를 입히다!” 2017 국제 도봉산 페스티벌, 10월 21일 개최
- 자연보호캠페인, 산울림콘서트, 영산재, 사찰음식체험 등 다양한 부대행사 마련

도봉구 도봉산의 아름다운 자연과 문화가 만나는 ‘제1회 국제 도봉산 페스티벌’이 10월 21일, 22일 양일간 펼쳐졌습니다.

 

이번 페스티벌은 다양한 연령층이 즐길 수 있는 네 가지 테마로 기획되었습니다. 역동적 암벽을 활용한 산악행사에서부터 전자바이올리니스트 유진박, 뮤지컬 가수 윤태호 등이 참여하는 다채로운 문화 공연, 영산재, 사찰음식체험 행사, 도봉산을 주제로 한 각종 체험 및 판매가 이뤄지는 부스 체험 등이 방문객들을 맞이했습니다.

 

축제 첫날인 21일 토요일에는 클린산행 및 클린 캠페인이 열리고 도봉산 곳곳에 버려진 쓰레기들을 수거해 산을 깨끗하게 지키고자 하는 의미를 담아 약 800여명의 참가자가 배지와 쓰레기봉투를 나눠주며 길이별로 나눠진 2km A코스, 4km B코스에서 쓰레기를 수거하는 시간도 진행됐습니다.

 

도봉산의 상징인 역동적인 암벽에서는 산악 프로그램이 진행됐습니다.

 

도봉산 최고봉인 자운봉(740m), 만장봉(718m)과 더불어 ‘삼 형제 봉우리’로 불리는 선인봉(708m)에서 서울시산악연맹의 전문 산악인들이 암벽에서 내려오며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보였습니다.

 

전문 산악인이 참가하는 ‘자연암벽(익스트림)대회’ 역시 주목할 만했습니다. 자연암벽(익스트림)대회는 의무적으로 등강기를 사용하여 등반속도를 측정하는 어센딩, 산봉우리와 봉우리를 자일로 연결해서 건너가는 트롤리안 브릿지 등 2인 1조로 다양한 과제를 수행하는 대회입니다. 대회는 천축사 일원 및 부엉이 바위에서 진행하며, 제1휴식처에서는 스포츠 전문 아나운서의 실시간 중계를 볼 수 있었습니다.

 

주요 행사장인 제1휴식처에는 인공암벽무대를 설치해 ‘스포츠클라이밍대회’를 개최, 200여 명의 국제 아마추어 산악인이 대회에 참가했습다. 온 가족이 참여할 수 있는 ‘인공암벽체험’은 북한산 생태탐방연수원에 열려 주민들의 인공암벽 체험을 경험했습니다.

 

인공암벽 주 무대에서는 ‘자연에 문화를 입히다’라는 주제로 ‘산울림콘서트’가 열렸습니다.

 

22일에는 세계적인 전자바이올리니스트 유진박의 환상적인 연주와 함께 성악가 이진희, 강신모, 팝페라 가수 율리아신, 뮤지컬 가수 윤태호, 창림초등학교 늘예솔합창단이 풍성한 가을밤을 노래했습니다.

 

도봉산 녹야원에서는 유네스코 세계무형유산이자 중요무형문화재인 ‘영산재’, ‘사찰음식체험’을 진행해 누구나 특색 있는 불교의식을 체험해보고 다양한 사찰음식을 시음해볼 수 있었습니다.

 

주요 행사장 일원에는 아트마켓, 아로마 체험, 목공체험 등 도봉산을 주제로 한 각종 체험 및 판매 부스도 열렸습니다.

 

이동진 구청장은 “도봉구의 상징 도봉산에서 국제 페스티벌이 열린다는 것은 지역주민들에게도 큰 의미가 있다”며 “도봉산이 지닌 아름다운 자연, 역동적인 에너지가 서울을 넘어 전국으로, 세계로 뻗어나가길 바란다”고 힘주어 전했습니다.

 

▢ 관련 문의 : 도봉문화재단 (☎ 070-4949-7582)

 

[2017-10-20]조회수 : 174
  • 목록보기
  • 프린트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평균5점/1명 ]

전체의견보기
의견글조사 200자 제한 의견달기
인증 문제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 될수 있습니다.
  • 홈
  • 구독신청 및 해지
  • 기사제보
  • 전체기사
  • 도봉구청홈
(01331) 서울시 도봉구 마들로 656 (방학동, 도봉구청) 대표전화:02-2091-2120
본 홈페이지는 게시된 이메일 주소 자동 수집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 됨을 유념하기 바랍니다.
WA 웹 접근성 품질마크 WEB ACCESSIBILITY 한국정보화진흥원
120 더 빠르게 더 편하게 다산콜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