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알림마당

알림마당

  • HOME
  • 생활정보
  • 알림마당
도봉구, 우산갤러리 작품이 ‘버스정류장 공유우산’으로 재탄생
마들로 10개 버스정류장 각 12개씩 120개 공유우산 비치

도봉구(구청장 이동진)가 버스정류장에 누구나 필요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공유우산’을 비치하고 주민 생활 체감형 공유경제 활성화에 나섰다.  


 
공유우산은 마들로 버스정류장 10개소에 ‘사용후 제자리에’라는 문구가 새겨진 우산이 각 12개씩 120개가 비치되어 있다. 갑작스런 눈·비 등에 누구나 사용하고 제자리에 가져다 놓으면 된다.

이번 사업에 사용된 우산은 지난 6월부터 창동역 문화의 거리에 시와 그림 그리고 감성을 담은 우산갤러리를 조성하면서 약 3개월에 걸쳐 첫 전시를 마치고 그 역할을 다한, 탈색되고 훼손된 우산으로, 이를 버리지 않고 자원봉사자들이 세척과 수선․리폼을 하여 공유 우산으로 새롭게 태어나게 될 것이어서 그 의미를 더한다.  

이번 공유우산은 마들로 일대(창동역1번출구 ∼ 북부지방법원 앞) 10개소정류장을 우선 시범적으로 설치하였으며 회수율 등 시범운영 결과에 따라서 빅데이터를 활용한 승하차 인원 다수 정류소, 전철역사 등에 점진 확대 비치할 예정이다.

구는 최근 여름철 뜨거운 땡볕을 피할 수 있게 설치한 횡단보도 앞 그늘막 서비스와 겨울철 칼바람을 피하도록 제공한 버스정류장 바람막이 텐트는 우수 행정서비스로 각광받은데 이어 이번에 설치한 공유우산은 갑작스러운 눈․비에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보행환경 주민 서비스의 완성도를 더욱 높이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우산갤러리로 문화을 쉽고 다양하게 접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다시 그 우산을 모두가 사용하는 공유우산으로 주민에게 돌려드릴 수 있게 되었다.”며 “주민들을 위한 공유문화를 더욱 확산하는데 보다 많은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 사진

▲도봉구 마들로 버스정류장에 비치된 공유우산

[2019-01-04] 조회수 : 78
  • 목록보기
  • 프린트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평균5점/2명 ]
5점 4점 3점 2점 1점

전체의견보기
의견글조사 200자 제한 의견달기
인증 문제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 될수 있습니다.
  • 홈
  • 구독신청 및 해지
  • 기사제보
  • 전체기사
  • 도봉구청홈
(01331) 서울시 도봉구 마들로 656 (방학동, 도봉구청) 대표전화:02-2091-2120
본 홈페이지는 게시된 이메일 주소 자동 수집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 됨을 유념하기 바랍니다.
WA 웹 접근성 품질마크 WEB ACCESSIBILITY 한국정보화진흥원
120 더 빠르게 더 편하게 다산콜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