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동소식

동소식

  • HOME
  • 도봉포커스
  • 동소식
“이제는 시인이라 불러다오!” - 방학3동 어르신들, 시집 <온 마음 담아> 발간 -
- 그간 마을학교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숨겨진 재능과 열정 뽐내

도봉구 방학3동에 거주하는 어르신 16명이 지난 12월 29일, <온 마음 담아>라는 시집을 발간하여 지역의 명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화제의 주인공들은 2017년 4월부터 방학3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운영해 온 캘리그라피 ‘온’ 마을학교 수업에 참여하여 숨겨진 재능과 열정을 뽐내 왔습니다.

 

마을학교 캘리그라피 수업은 민간복지거점인 신도봉 교회(담임목사 박헌준)에서 장소 제공과 어르신 나들이 등의 도움을 제공하였으며, 나눔이웃 ‘We 캘리’의 강사 4명이 수업 진행을 맡았고, 방학3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문순옥)가 전체 활동을 뒷받침하여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었습니다.

 

어르신들은 시집 발간 외에도 방학3동 주민센터 은행나루에서 각자의 인생 이야기를 담아 낸 자작시를 선보이는 전시회 개최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며 주변 이웃들을 깜짝 놀라게 하는 중입니다.

 

캘리그라피 작가가 된 한 어르신은 “우리의 이름으로 예쁜 시집이 나오다니 믿기지가 않는다.”며 감격하였고, 다른 어르신은 “시인으로 제2의 인생을 살며 이처럼 많은 주목을 받게 되어 감개무량하다. 방학3동에 살고 있기 때문에 이런 기회가 왔다고 생각한다.”며 거듭 감사의 인사를 전하기도 했습니다.

 

방학3동 관계자는 “어르신들의 작품 하나하나에 담겨 있는 저마다의 사연에 가슴이 먹먹해지곤 했다. 이구동성으로 시집을 만들고자 뜻을 모아왔는데 마침내 모두의 바람이 현실이 되었다”며, “이번 시집 발간으로 주민들 간의 공감대 형성에 이바지하여 살기 좋은 방학3동, 민‧관이 아름다운 조화를 이루는 마을을 만들어 가면 좋겠다.”고 축하의 인사를 건넸습니다.

 

▢ 관련문의 : 방학3동 주민센터 (☎ 2091-5663)

[2018-01-08]조회수 : 64
  • 목록보기
  • 프린트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평균5점/1명 ]

전체의견보기
의견글조사 200자 제한 의견달기
인증 문제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 될수 있습니다.
  • 홈
  • 구독신청 및 해지
  • 기사제보
  • 전체기사
  • 도봉구청홈
(01331) 서울시 도봉구 마들로 656 (방학동, 도봉구청) 대표전화:02-2091-2120
본 홈페이지는 게시된 이메일 주소 자동 수집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 됨을 유념하기 바랍니다.
WA 웹 접근성 품질마크 WEB ACCESSIBILITY 한국정보화진흥원
120 더 빠르게 더 편하게 다산콜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