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포토뉴스

포토뉴스

  • HOME
  • 도봉포커스
  • 포토뉴스
'도봉'이 힘쎈 드라마로 시끄럽다
- '응답하라 1988'에서의 따뜻한 동네에서 '힘쎈여자 도봉순'의 범죄도시로....

JTBC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의 인기가 고공 행진 중입니다. 지난 8회 시청률은 9.6%로, 두 자리 수 고지를 눈앞에 두고 있다. 드라마의 배경으로 등장한 ‘도봉동’도 함께 주목받고 있는 상황입니다.

드라마 방영 전 도봉동 주민들의 기대는 컸습니다. 그러나 드라마를 본 ‘도봉동’ 주민들은 착잡해 하고 있습니다. 도봉1동에 살고 있는 서 모 씨는 “드라마에 우리 동네가 나온다고 해서 주변 사람들에게 본방 사수하라고 미리 말해두었는데, 살인이며 납치가 일어나는 어두컴컴한 동네가 나와 깜짝 놀랐다”며 속상함을 표했습니다.

도봉동이 살인과 납치 등 강력범죄가 연달아 일어나는 우범지역이자 낙후된 동네로 묘사되었기 때문입니다. 드라마 속에서 도봉구는 1년 만에 정 넘치는 따뜻한 동네에서 범죄도시로 바뀌어버렸습니다.

‘도봉동’에 오랫동안 거주해온 주민들의 항의가 빗발쳤고, 구는 JTBC를 방문하여 이에 대한 협의를 진행했습니다. 현재 제작진은 드라마 도입부에 ‘본 드라마에 등장하는 인명, 지명 등은 실제와 무관함을 알려드립니다.’라는 내용의 자막을 삽입하고 있습니다.

최근 도봉구 쌍문동에서는 JTBC의 인기 프로그램 ‘한끼줍쇼’ 촬영도 진행되었습니다. 둘리테마역사로 새단장한 쌍문역 등을 둘러보며 범죄로 물든 어두운 동네가 아닌 ‘아기공룡 둘리’ 가족들로 둘러싸인 아기자기한 동네의 면모를 보여주었다는 후문입니다.

그럼에도 실제와는 전혀 다르게 그려진 도봉동 모습에 상처받은 주민들의 마음을 달래기에는 부족해 보입니다. 도봉구는 구에 대한 이미지 훼손으로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심의조정 신청을 해둔 상태이며, 심의는 한 달 가량 걸릴 예정입니다.

구 홍보 관계자는 “이번 일로 마음을 다친 구민들을 위해 드라마 이벤트를 도봉구에서 하는 등의 방안을 제작진과 협의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실제로 도봉구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여성친화도시 재지정 등 사회적 약자에게 열려있는 따뜻한 동네입니다. 또한 지난해 경찰청 통계자료에서도 인구 1만 명당 5대 강력범죄 발생 건수가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가장 적게 나오며, 유일하게 범죄분야 1등급을 받기도 했습니다.

 

도봉산과 중랑천을 끼고 아름다운 자연의 배경 위에 문화의 채색을 덧입히고 있는 도봉구의 진짜 모습이 보여지기를 도봉구 주민들은 간절히 바라고 있습니다.

 

[2017-03-29]조회수 : 637
  • 목록보기
  • 프린트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평균5점/15명 ]

전체의견보기
의견글조사 200자 제한 의견달기
인증 문제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 될수 있습니다.
  • 홈
  • 구독신청 및 해지
  • 기사제보
  • 전체기사
  • 도봉구청홈
(01331) 서울시 도봉구 마들로 656 (방학동, 도봉구청) 대표전화:02-2091-2120
본 홈페이지는 게시된 이메일 주소 자동 수집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 됨을 유념하기 바랍니다.
WA 웹 접근성 품질마크 WEB ACCESSIBILITY 한국정보화진흥원
120 더 빠르게 더 편하게 다산콜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