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도봉구 소식

  • 도봉구 소식
도봉구보건소 선별진료소, 폭염 속 대기시간 줄이는 전자문진 서비스 시행
도봉구보건소 선별진료소, 폭염 속 대기시간 줄이는 전자문진 서비스 시행

○ 도봉구보건소 선별진료소, 폭염 속 코로나19 검사 대기시간 줄이고 문진표 작성 등 접촉으로 인한 교차 감염 낮추는 ‘전자문진 서비스’ 시행
- 도봉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 부착된 QR을 식별하여 미리 작성하거나, 도봉구 홈페이지나 도봉구보건소 홈페이지의 링크 통해 사전 작성 가능
- 입력된 문진표는 24시간 동안 유효, 모든 검사자는 본인 확인 위해 반드시 신분증 지참


도봉구보건소(구청장 이동진) 선별진료소가 폭염 속 코로나19 검사 대기시간을 줄이고자 전자문진 서비스를 8월 10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도봉구는 이번 전자문진 서비스로 문진표를 작성하는 시간이 줆으로써 검사까지의 대기인원이 감소하고, 문진표 작성을 위해 볼펜을 사용하는 등 불필요한 접촉으로 인한 교차 감염의 위험도 줄어들게 됐다고 설명했다.


전자문진표 작성은 검사자가 스마트폰으로 문진정보를 미리 시스템에 미리 입력하는 방식이다. 전자문진표 작성은 대기시간 중 도봉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 부착된 QR을 식별하여 미리 작성하거나, 질병관리청 링크를 통해 언제 어디서든 사전 작성이 가능하다. 링크는 도봉구 홈페이지나 도봉구보건소 홈페이지를 통해 들어갈 수 있다.(https://covid19m.kdca.go.kr/phc/11700173)


입력된 문진은 검사 전 24시간 동안 유효하며, 스마트폰이 없거나 이용이 힘드신 어르신들을 위해 가족 등 타인이 대신 문진표를 입력할 수 있다. 단, 모든 검사대상자는 본인 확인을 위해 반드시 선별진료소에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이번 전자문진 서비스는 우선적으로 도봉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창동역과 도봉구민회관은 임시선별검사소이니만큼 구민들의 이용 여부 등을 검토해 추가적으로 확대 실시할 방침이다.


한편 도봉구 역시 8월 9일부터 8월 19일까지 18세부터 49세까지의 주민들의 백신접종 사전예약을 받고 있다. 10부제 사전예약 방식으로서 주민번호 앞자리 6자리 중 끝자리와 일치하는 일자에 예약이 가능하다.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https://ncvr.kdca.go.kr/)에서 예약할 수 있으며, 실 접종은 지역 내 지정된 병의원과 예방접종센터에서 8월 26일부터 9월 30일까지 이루어질 예정이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광복절 연휴에다 하계휴가 기간이 겹치며 많은 분들의 선제적인 검사가 예상된다. 구민 여러분의 만에 하나 건강상 위험을 낮추고 검사 편의를 높이고자 전자문진서비스를 시행하게 되었으니, 나와 타인 모두를 위해 미리 전자문진표를 작성하는 배려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 관련문의: 도봉구 보건위생과 감염병관리1팀 02-2091-4536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 0명 평가 / 평균 0점 ]
의견글 작성
  • (의견 삭제 시 필요)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
뒤로가기
맨위로